속리산 [ 俗離山 ]

속리산 [ 俗離山 ]

관리자 0 19 05.24 06:10

052e73ecfa26c2935c017485d7a860c7_1621804238_5941.jpg

052e73ecfa26c2935c017485d7a860c7_1621804238_6303.jpg
 

충북 보은군 속리산면 사내리 


높이는 1,058m이다. 태백산맥에서 남서쪽으로 뻗어나오는 소백산맥 줄기 가운데 솟아 있다. 784년(신라 선덕여왕 5)에 진표()가 이곳에 이르자, 밭 갈던 소들이 모두 무릎을 꿇었다. 이를 본 농부들이 짐승도 저러한데 하물며 사람들이야 오죽하겠느냐며 속세를 버리고 진표를 따라 입산 수도하였는데, 여기에서 '속리'라는 이름이 유래되었다고 한다. 이전에는 9개의 봉우리로 이루어져 있어 구봉산()이라 하였고, 광명산()·미지산()·형제산()·소금강산() 등의 별칭을 가지고 있다.

최고봉인 천왕봉()을 중심으로 비로봉(:1,032m)·문장대(:1,054m)·관음봉(:982m)·길상봉()·문수봉() 등 9개의 봉우리로 이루어져 있다. 한국 팔경() 가운데 하나에 속하는 명산으로, 화강암의 기봉()과 울창한 산림으로 뒤덮여 있고, 산중에는 1000년 고찰의 법주사()가 있다. 봄에는 산벚꽃, 여름에는 푸른 소나무, 가을에는 붉게 물든 단풍, 겨울에는 설경이 유명하다.

3번 오르면 극락에 갈 수 있다는 속설이 전해지는 문장대에 서면 산 절경이 한눈에 펼쳐진다. 하늘 높이 치솟은 바위가 흰 구름과 맞닿는다 하여 문장대를 일명 운장대()라고도 한다. 이 외에 입석대()·신선대()·경업대()·봉황대()·산호대() 등 8대와 8석문이 있고, 은폭동계곡()·용유동계곡()·쌍룡폭포()·오송폭포() 등 명승이 많다.

법주사에는 법주사 팔상전(국보 55)과 법주사 쌍사자석등(국보 5), 법주사 석련지(국보 64), 법주사 사천왕석등(보물 15), 법주사 마애여래의상(보물 216) 등 국보·보물을 비롯해 각종 문화재가 있다. 그밖에 망개나무(천연기념물 207), 까막딱따구리(천연기념물 242)·하늘다람쥐(천연기념물 207) 등 627종의 식물과 344종의 동물이 서식한다.

1970년 3월 24일 주변 일대와 함께 국립공원으로 지정되었고, 1984년 인근의 화양동구곡()·선유동구곡()·쌍곡구곡()이 국립공원에 편입되었다. 매년 200만 명 정도가 찾는다.

[네이버 지식백과] 속리산 [俗離山] (두산백과)

Comments

전국의 명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