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악산 [ 月岳山 ]

월악산 [ 月岳山 ]

관리자 0 27 05.24 06:18

052e73ecfa26c2935c017485d7a860c7_1621804730_6447.jpg

052e73ecfa26c2935c017485d7a860c7_1621804730_6751.jpg
 

충북 제천시 덕산면 월악리 산 14-1 


주봉인 영봉()의 높이는 1,095.3m이다. 달이 뜨면 영봉에 걸린다 하여 '월악'이라는 이름이 붙었다. 삼국시대에는 월형산()이라 일컬어졌고, 후백제의 견훤()이 이 곳에 궁궐을 지으려다 무산되어 와락산이라고 하였다는 이야기도 전해진다.

월악산국립공원의 가장 남쪽에 있는 포암산(:962m) 부근에서 북쪽으로 갈라져 나온 지맥의 끝부분에 솟아 있으며, 만수봉(:983m)을 비롯해 많은 고봉들이 있다. 정상의 영봉은 암벽 높이만도 150m나 되며, 이 영봉을 중심으로 깎아지른 듯한 산줄기가 길게 뻗어 있다. 청송()과 기암괴석으로 이루어진 바위능선을 타고 영봉에 오르면 충주호의 잔잔한 물결과 산야가 한눈에 들어온다.

봄에는 다양한 봄꽃과 함께하는 산행, 여름에는 깊은 계곡과 울창한 수림을 즐기는 계곡 산행, 가을에는 충주호와 연계한 단풍 및 호반 산행, 겨울에는 설경 산행으로 인기가 높다. 특히 동서로 8㎞에 이르는 송계계곡의 월광폭포()·자연대()·청벽대()·팔랑소()·망폭대()·수경대()·학소대() 등 송계팔경과 16㎞에 달하는 용하구곡()의 폭포·천연수림 등은 여름 피서지 가운데서도 명승으로 꼽힌다.

그 밖에 덕주사()·산성지()·신륵사()와 중원 미륵리사지(:사적 317) 등 문화유적과 사적이 많고, 사자빈신사지석탑(보물 94), 중원 미륵리 삼층석탑(충북유형문화재 33), 중원 미륵리 석등(충북유형문화재 19), 제천 신륵사 삼층석탑(보물 1296) 등 문화재가 많다. 한국의 5대 악산() 가운데 하나로, 1984년 12월 31일 월악산과 주변 일대가 국립공원으로 지정되었다.

[네이버 지식백과] 월악산 [月岳山] (두산백과)

Comments

전국의 명산